브라질 황열병 감염 환자 353명…사망자 98명
국제

브라질 황열병 감염 환자 353명…사망자 98명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2-08 11:12:10 | 수정 : 2018-02-13 15:17:16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상파울루 등 인구 밀집 지역서 확산…집단 예방접종 캠페인 실시
지난달 16일(현지시간) 브라질 상파울루의 보건소에서 한 여성이 황열병 백신 예방접종을 받고 있다. (AP=뉴시스)
브라질에서 황열병 피해가 갈수록 늘어 지난 6개월여 동안 사망자가 100명 가까이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다.

로이터 등 외신보도에 따르면, 7일(현지시간) 브라질 보건부는 "지난해 7월 1일부터 전날까지 353명이 황열병에 감염됐으며 이중 98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발표했다. 같은 기간 보고된 황열병 감염 의심환자는 1286명이었다. 이중 510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으며 423명은 조사를 진행 중이다.

상파울루 주에서는 감염자 161명·사망자 41명, 미나스 제라이스 주에서는 감염자 157명·사망자 44명이 보고됐다. 리우데자네이루 주는 감염자 34명·사망자 12명이다.

지난 2016년부터 2017년 사이 동기간에는 509명의 황열병 환자가 발생했고 159명이 사망한 바 있다.

최근 브라질의 황열병 유행은 지난 50년 동안 황열병이 발생했을 때보다 가장 심각한 사태로 여겨지고 있다. 황열병 감염이 정글이나 외딴 시골 지역뿐 아니라 인구가 밀집한 상파울루, 미나스 제라이스, 에스피리투 산토, 바이아, 리우데자네이루 등의 도시에서도 급속히 확산하고 있기 때문이다.

상파울루와 리우데자네이루 주는 지난달 25일부터 약 2400만 명을 대상으로 집단 예방접종 캠페인을 시작했다. 바이아 주는 오는 19일 약 330만 명을 대상으로 예방접종 캠페인을 실시할 계획이다.

브라질 보건부는 주와 지자체가 실시하는 예방접종 캠페인에 총 5400만 헤알(약 180억 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보건부는 이미 지난해부터 현재까지 상파울루 1970만 도스, 미나스 제라이스 1070만 도스, 리우데자네이루 1200만 도스, 에스피리투 산토 370만 도스, 바이아 370만 도스 등 총 5890만 도스의 백신을 각 주에 보낸 바 있다.

한편 모기에 의해 전파되는 황열병은 3~6일 정도의 잠복기가 지나면 급성기로 넘어가 발열·근육통·오한·두통·식욕 상실·구토 등의 증세가 나타난다. 보통 3~4일 정도 지나면 이 같은 증상이 사라지지만 환자의 15% 정도는 독성기로 접어든다. 독성기에는 황달·복통·구토 등의 증상이 나타나고, 간에서 혈액 응고 인자가 제대로 만들어지지 않아 입·코·눈 등에서 출혈이 발생할 수 있다. 독성기로 접어든 환자의 절반 정도는 14일 이내에 사망한다.

황열병의 원인인 아르보 바이러스 자체를 없앨 수 있는 치료제가 없는 만큼 증상을 완화시키는 것이 황열병의 치료법이다. 그런 만큼 황열병이 발생하기 쉬운 지역으로 여행을 갈 경우 반드시 백신 예방접종을 해야 한다. 백신을 접종한 사람의 95%는 일주일 이내에 예방 효과가 나타나며 한 번 접종하면 10년 정도 예방 효과를 볼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조은희 기자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핫이슈

서울시내서 개 도축하고 폐수 무단방류한 업소 3곳 적발
서울시내에서 개를 도축하면서 발생한 폐수를 하천에 무단으로 흘려...
이재명 경기지사, SBS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 등 고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성남시장 시절 경기도 성남 지역 폭력조직과 ...
진열 후 남은 음식 재사용한 토다이…식약처, 해산물 뷔페 실태조사
손님들이 가져가지 않아 진열대에 남은 음식을 재사용해 물의를 빚...
김경수 경남지사, 드루킹과 3시간 넘게 대질…의혹 모두 부인
드루킹 김동원(49·남·구속 기소) 씨의 여론 조작 의혹 공...
경남 남해고속도로에서 BMW 7시리즈 본넷 연기…졸음쉼터 정차 후 전소
9일 오전 7시 55분께 남해고속도로를 달리던 BMW 차량에서 ...
SPC 그룹 총수 3세 허희수 부사장, 마약 혐의 구속
파리바게뜨·베스킨라빈스·던킨도너츠 등 식품 그룹으로 유명한 ...
MBC 'PD수첩', 김기덕 감독·조재현 배우 성폭력 의혹 후속 보도
영화감독 김기덕과 영화배우 조재현의 성폭력 의혹을 담은 MBC ...
포천화력발전소 시범 가동 중 폭발…1명 사망·4명 부상
8일 오전 8시 48분께 경기도 포천시 신북면 신평리 장자산업단...
기무사 대신 군사안보지원사령부…27년 만에 다시 새 간판
지난해 촛불 정국 때 계엄령 문건을 작성한 의혹을 받는 국군 기...
靑 “리비아 피랍 첫날, 文대통령 ‘구출에 최선 다하라’ 지시”
청와대가 우리 국민이 리비아에 피랍된 사건에 대해 “납치된 첫 ...
연안 안전사고 사망자 8월 가장 많아…‘부주의’ 원인 절반 이상
지난해 해안가, 항·포구 등 연안에서 발생한 안전사고로 인한 ...
소비자단체 “치킨 프랜차이즈, 5년간 원가 하락에도 우회적 가격 인상”
최근 5년간 치킨 프랜차이즈 업체들이 닭고기 가격의 지속적인 하...
일본인 관광객에만 짝퉁 판매…명동 비밀창고 적발
명동에서 비밀창고를 차려놓고 일본인 관광객만을 대상으로 짝퉁 제...
서귀포 해수욕장서 바다뱀 발견…전문가 “누룩뱀으로 예상”
제주 서귀포시 해수욕장에서 바다뱀이 발견돼 한때 입욕이 통제됐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