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지오넬라증 올해 8명 사망·신고 57.9% 증가…온수·욕조수 소독·관리 필요y
사회

레지오넬라증 올해 8명 사망·신고 57.9% 증가…온수·욕조수 소독·관리 필요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9-07 11:08:41 | 수정 : 2017-09-08 15:31:14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50세 이상, 만성 폐질환자, 면역저하자, 만성질환자에서 주로 발생
질병관리본부는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120건의 레지오넬라증 신고가 접수돼 전년 동기간에 비해 신고가 57.9% 증가했다고 7일 밝혔다. 같은 기간 사망자는 8명에 달한다. 그림은 2011년부터 2017년 8월 31일까지 연도별 월별 레지오넬라증 발생 현황. (질병관리본부 제공)
레지오넬라증 신고 건수가 크게 증가해 보건당국이 병원·공동주택의 온수, 목욕장 욕조수 등 레지오넬라균이 증식하기 쉬운 환경의 철저한 관리를 당부했다.

질병관리본부는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120건의 레지오넬라증 신고를 접수하면서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신고가 57.9% 증가했다고 7일 밝혔다. 같은 기간 사망자는 8명에 달한다.

레지오넬라증은 냉각탑수, 건물의 급수시설, 목욕탕 등 인공으로 가둔 물에서 증식한 레지오넬라균이 비말형태로 호흡에 들어가면 발생한다. 레지오넬라 폐렴의 경우 발열·기침·호흡곤란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치명률은 약 10% 정도이며, 적절한 치료를 받지 않으면 치명률이 증가한다.

레지오넬라증은 50세 이상, 만성 폐질환자, 면역저하자, 당뇨·암 등 만성질환자에서 주로 발생한다. 질본이 2011년부터 2016년까지 보고된 레지오넬라증 사례조사서 266건을 분석한 결과, 남성이 190건(71.4%). 50세 이상이 218건(82.0%), 기저질환(당뇨·암·만성폐쇄성질환·자가면역질환 등)이 있는 경우가 214건(80.5%)이었다.

고위험군이 주로 이용하는 시설에서는 더욱 철저한 관리가 필요하다. 질본은 레지오넬라증 예방을 위해 하절기에 가동하는 냉각탑뿐 아니라 연중 사용하는 병원·공동주택의 온수, 목욕탕 욕조수 등을 정기적으로 청소·소독하고, 수온, 소독제 잔류 농도 등을 철저히 관리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조은희 기자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커스 기사

“우병우 아들 특혜 의혹…제대로 운전한 날 한 달 평균 13일 불과”
운전병 선발 특혜 의혹을 받고 있는 우병우 전 민정수석의 아들 우 모 씨가 운전병으로서 제대로 운전한 날이 한 달 평균 13일에 불과한 것으로 드러났다. 17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박남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서울지방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차량 운행일지에 따르면 우 씨는 서울청 차장실로 전입된 2016년 1월부터 전역 전날인 11월 24일까지 171일만 운전자로 기재됐다. 복무기간 총 329일 중 절반 정도에 불과하다.
朴 전 대통령, "참담하고 비통…변호인단 사임"
국정농단 의혹 사건으로 재판 중인 박근혜(65) 전 대통령이 16일 열린 80차 공판에서 재판부의 추가 구속영장 발부를 가리켜 '정치 보복'이라고 정면 비판했다. 박 전 대통령의 변호인 7명은 재판부의 결정에 불만을 드러내며 사임 의사를 밝혔다. 박 전 대통령은 이날 오전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합의22부(부장판사 김세윤) 심리로 열린 속행 공판에서 "구속 수사가 필요하다는 결정을 받아들이기 어렵다"고 입을 열었다. 지난 6개월 동안 재판을 진행하는 중 박 전 대통령이 심경을 직접 밝힌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핫이슈

경찰 위법·부당행위로 인한 국가배상 5년간 22억 7600만 원
13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박남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경찰청으로...
WMO, "약한 라니냐 가능성" 전망…한반도 춥고 건조한 겨울 올 수도
열대 태평양 바닷물 표면의 온도가 최근 평년보다 낮아지기 시작해...
의정부 아파트 건설 현장서 타워크레인 넘어져 5명 사상
경기도 의정부시 낙양동의 한 아파트 건설현장에서 철거 작업 중이...
경찰, 친구 딸 살해 혐의 받는 '어금니 아빠' 수사 본격화
경찰이 중학생 딸 친구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적용한 ...
北, 국내 비트코인 거래소 해킹 시도 확인…현재까지 피해 無
최근 강력한 대북제재로 인해 경제난에 시달리고 있는 북한이 국내...
'뇌물 혐의 ' 도태호 수원부시장 광교 저수지서 숨진 채 발견
도태호(57) 수원시 2부시장이 저수지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세월호 침몰 당시 레이더에 잡힌 주황색 물체 정체는?
세월호 선체조사위원회(위원장 김창준·이하 선조위)가 23일 병...
텀블러, 방통심의위 음란물 삭제 요청 거절 “우리는 미국 회사”
최근 국내에서 불법 성인 콘텐츠 등 인터넷 음란물 유통의 창구로...
‘청주 20대 여성 살인’ 용의자 “험담에 화가 나 범행했다”
20대 여성을 살해해 나체 상태로 유기한 용의자가 피해자가 아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