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현수 평창행, 끝내 좌절···CAS “러시아 선수들 항소 기각”
스포츠

안현수 평창행, 끝내 좌절···CAS “러시아 선수들 항소 기각”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2-09 17:37:16 | 수정 : 2018-02-09 17:41:04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자료사진, 2014 소치 동계올림픽 남자 쇼트트랙 3관왕을 차지한 러시아의 빅토르 안. (뉴시스)
고국에서 열리는 올림픽에서 선수생활을 마감하려 했던 빅토르 안(33·러시아)의 꿈이 끝내 좌절됐다.

국제스포츠중재재판소(CAS)는 9일 평창 알펜시아리조트 메인프레스센터(MPC)에서 “지난 6일 러시아 선수 32명이 제출한 평창올림픽 참가 제소를 기각한다”고 밝혔다.

CAS는 빅토르 안을 포함한 러시아 선수들과 코치가 제출한 올림픽 참가 요청을 7일과 8일 이틀에 걸쳐 임시위원회를 열어 심의했다.

캐럴 로버츠(캐나다), 번하드 웰턴(스위스), 자리 스테걸(호주)로 이뤄진 임시위원회는 빅토르 안, 안톤 시풀린(바이애슬론), 세르게이 우스튜고프(크로스컨트리 스키), 세르게이 플로트리코프(아이스하키) 등 러시아 선수 32명과 7일 추가로 제소한 15명의 요청도 함께 기각했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도핑 규정을 충족하는 러시아 선수들에 한해서만 ‘러시아 출신 올림픽 선수’(OAR)로 평창행을 허락했다.

빅토르 안은 애초 도핑 규정 위반 선수 명단에 없었지만 IOC가 최종적으로 올림픽 출전을 허용한 169명의 OAR 자격 선수에 들지 못해 충격을 줬다.

빅토르 안은 지난달 26일 IOC에 보낸 공개서한에서 “타이틀 획득의 순수성을 의심받을 어떤 구실도 주지 않았다”며 결백을 주장했다. IOC의 결정에 반발하며 평창올림픽 출전이 좌절된 동료 선수들과 함께 CAS에 집단 제소했다.

자료사진, 러시아 쇼트트랙 국가대표 빅토르 안(한국명 안현수)이 지난해 12월 6일 오후 서울 송파구 한국체육대학교 실내빙상장에서 훈련을 마치고 이동하고 있다. (뉴시스)
최종적으로 CAS가 IOC의 손을 들어주면서 빅토르 안은 조국에서 열리는 올림픽 무대에 설 수 없게 됐다.

빅토르 안은 2006년 토리노 동계올림픽에서 한국 선수로 3관왕에 올랐고, 이후 러시아로 귀화해 2014년 소치 대회 때 3관왕을 차지하며 쇼트트랙 황제로 불렸다.

빅토르 안은 IOC로부터 출전 불가 사유를 듣지 못했다. 최종적으로 올림픽 출전이 좌절된 가운데 약물 의혹에서도 완전히 벗어나지 못하면서 불명예 은퇴를 앞두게 됐다. (뉴시스)


스포츠팀  [star@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핫이슈

서울시내서 개 도축하고 폐수 무단방류한 업소 3곳 적발
서울시내에서 개를 도축하면서 발생한 폐수를 하천에 무단으로 흘려...
이재명 경기지사, SBS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 등 고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성남시장 시절 경기도 성남 지역 폭력조직과 ...
진열 후 남은 음식 재사용한 토다이…식약처, 해산물 뷔페 실태조사
손님들이 가져가지 않아 진열대에 남은 음식을 재사용해 물의를 빚...
김경수 경남지사, 드루킹과 3시간 넘게 대질…의혹 모두 부인
드루킹 김동원(49·남·구속 기소) 씨의 여론 조작 의혹 공...
경남 남해고속도로에서 BMW 7시리즈 본넷 연기…졸음쉼터 정차 후 전소
9일 오전 7시 55분께 남해고속도로를 달리던 BMW 차량에서 ...
SPC 그룹 총수 3세 허희수 부사장, 마약 혐의 구속
파리바게뜨·베스킨라빈스·던킨도너츠 등 식품 그룹으로 유명한 ...
MBC 'PD수첩', 김기덕 감독·조재현 배우 성폭력 의혹 후속 보도
영화감독 김기덕과 영화배우 조재현의 성폭력 의혹을 담은 MBC ...
포천화력발전소 시범 가동 중 폭발…1명 사망·4명 부상
8일 오전 8시 48분께 경기도 포천시 신북면 신평리 장자산업단...
기무사 대신 군사안보지원사령부…27년 만에 다시 새 간판
지난해 촛불 정국 때 계엄령 문건을 작성한 의혹을 받는 국군 기...
靑 “리비아 피랍 첫날, 文대통령 ‘구출에 최선 다하라’ 지시”
청와대가 우리 국민이 리비아에 피랍된 사건에 대해 “납치된 첫 ...
연안 안전사고 사망자 8월 가장 많아…‘부주의’ 원인 절반 이상
지난해 해안가, 항·포구 등 연안에서 발생한 안전사고로 인한 ...
소비자단체 “치킨 프랜차이즈, 5년간 원가 하락에도 우회적 가격 인상”
최근 5년간 치킨 프랜차이즈 업체들이 닭고기 가격의 지속적인 하...
일본인 관광객에만 짝퉁 판매…명동 비밀창고 적발
명동에서 비밀창고를 차려놓고 일본인 관광객만을 대상으로 짝퉁 제...
서귀포 해수욕장서 바다뱀 발견…전문가 “누룩뱀으로 예상”
제주 서귀포시 해수욕장에서 바다뱀이 발견돼 한때 입욕이 통제됐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