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현수, 국제스포츠중재재판소 제소···평창 참가불허 불복
스포츠

안현수, 국제스포츠중재재판소 제소···평창 참가불허 불복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2-06 16:18:11 | 수정 : 2018-02-06 16:22:03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러시아 선수 32명과 함께 제소
자료사진, 러시아로 귀화한 쇼트트랙 스타 빅토르 안(33·안현수). (AP=뉴시스)
러시아로 귀화한 쇼트트랙 스타 빅토르 안(33·안현수)이 2018 평창동계올림픽 출전을 금지한 국제올림픽위원회(IOC)의 결정에 불복, 국제스포츠중재재판소(CAS)에 제소했다. 6일 AP 통신에 따르면 빅트로 안과 전 북미아이스하키리그(NHL) 선수 3명을 포함한 32명의 러시아 선수들이 CAS에 제소했다.

자신들을 평창올림픽에 개인 자격으로 참가할 러시아 선수명단에서 제외한 IOC의 결정을 수용하지 않겠다는 뜻이다.

IOC는 러시아올림픽위원회(ROC)가 제출한 평창올림픽 참가 희망 선수 500명 리스트에서 도핑에 연루된 적이 있는 111명을 제외했다. 빅토르 안은 111명에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IOC는 나머지 389명 가운데 심사를 거쳐 169명을 추려냈다. 이들은 러시아 국적이 아닌 ‘러시아 출신 올림픽 선수’(OAR; Olympic Athlete from Russia)로 나선다.

앞서 169명에 들지 못한 러시아 선수 43명이 CAS에 제소한 바 있다. CAS는 이 중 28명의 도핑 혐의를 입증할 확실한 증거를 찾지 못했다며 징계 무효를 결정했다. ROC는 이 가운데 15명의 평창올림픽 참가를 허용해달라고 IOC에 요청했다. (뉴시스)


스포츠팀  [star@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커스 기사

핫이슈

국내 지카바이러스 확진자 79% 동남아 여행 중 감염
최근 2년간 국내 지카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 10명 중 8명은 ...
연극계 거장 오태석 연출, 잇단 성폭력 가해 폭로에도 묵묵부답
이윤택(66) 전 연희단거리패 예술감독이 배우를 성추행·성폭행...
‘어금니 아빠’ 이영학, 1심 사형 선고…法, “피해자 고통 짐작 어려워”
딸의 친구를 성추행하고 살해해 시신을 유기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
트럭 적재물에 전선 걸려 전봇대 2개 쓰러져…92가구 정전
부산에서 고철을 가득 실은 트럭에 전선이 걸려 전봇대 2개가 쓰...
설 연휴 인구 이동 3344만 명…예측보다 2.1% 증가
이번 설 연휴기간 국내 이동 인구는 총 3344만 명, 고속도로...
경찰, 20대 제주 관광객 살인 용의자 변사체 발견
제주의 한 게스트하우스에 묵던 20대 여성 피살 사건을 수사하는...
경찰, 20대 여성 살인사건 유력 용의자 현상수배
경찰이 제주의 한 게스트하우스에서 발생한 20대 여성 살인사건의...
'국정농단' 최순실, 1심 징역 20년 벌금 180억…법원, "엄중 처벌 불가피"
'박근혜·최순실 국정농단' 사건을 심리한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 책임 처음 인정 "사건 본질 호도하지 않겠다"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 부속 목동병원(이하 이대목동병원)이 지난...
金·盧 전 대통령 뒷조사 가담했나…檢, 이현동 전 국세청장 구속영장 청구
이명박 정부 국가정보원이 거액을 들여 김대중·노무현 전 대통령...
대법원, '공천 헌금' 박준영 의원 징역 2년 6개월 확정…의원직 상실
박준영(72·전남 영암·무안·신안) 민주평화당 의원이 공직...
군인권센터, "경찰 소대장이 의경 기동버스서 음란동영상 재생" 폭로
지난해 경북 성주 소성리 사드 배치 집회 때 의무경찰을 지휘하는...
설 대목 노렸나…유통기한 지난 제품 팔거나 위생 불량한 식품업체 무더기 적발
설 명절을 앞두고 유통기간이 경과한 제품을 보관·사용하거나 위...
삼성전자 이재용, 2심서 징역 2년 6월·집행유예 4년으로 감형
박근혜(66) 전 대통령과 ‘비선실세’ 최순실(62) 씨에게 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