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료들 결백하다”…러시아 빙속 그라프, 평창올림픽 출전 거부
스포츠

“동료들 결백하다”…러시아 빙속 그라프, 평창올림픽 출전 거부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1-30 16:44:20 | 수정 : 2018-02-01 17:35:22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IOC의 평창행 초청창 받고도 출전 포기
러시아 스피드스케이팅의 올가 그라프. (AP=뉴시스)
러시아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장거리의 올가 그라프(35)가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최종 승인한 2018 평창동계올림픽 러시아 개인 자격 출전 선수 169명 명단에 이름을 올리고도 출전을 거부했다.

30일(한국시간) 리아노보스티 통신은 “그라프가 IOC의 초청을 받고도 평창올림픽 출전을 거부하겠다는 뜻을 밝혔다”고 보도했다.

2014 소치동계올림픽에서 여자 3000m와 팀추월 동메달을 목에 건 그라프는 개인 자격으로 평창올림픽에 출전하는 ‘러시아 출신 올림픽 선수’(OAR·Olympic Athlete from Russia) 169명 명단에 포함됐다.

IOC는 러시아올림픽위원회(ROC)가 제출한 평창올림픽 참가 희망 선수 500명 명단에서 도핑에 연루된 적이 있는 111명을 제외하고 389명 중 169명을 추려냈다. IOC는 지난 28일 이 명단을 최종 승인했다.

그라프는 “IOC 독립위원회에서 내가 ‘깨끗한’ 선수라는 것을 인정해준 것은 기쁜 일이다”면서도 “하지만 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의 절반 이상이 평창올림픽에 초청받지 못했다. 난 그들의 결백에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강조했다.

이어 “평창올림픽이 있는 올 시즌에 커다란 희망을 안고 있었다. 소치올림픽에서 좋은 성과를 냈고, 4년 동안 최대한 헌신적으로 훈련하며 다가올 올림픽을 준비했다”며 “가장 주요하게 준비하던 종목은 팀추월이었다. 하지만 팀추월 파트너 중 한 명이 초청 명단에서 제외됐다”고 짙은 아쉬움을 드러냈다.

그라프는 “러시아 선수들이 중립국으로 평창올림픽에 참가해야 한다는 IOC의 결정에 무척 부정적이다. 차별을 받는 상황에서도 국가의 명예를 지킬 준비가 돼 있었지만, 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이 대거 출전할 수 없게 되면서 나의 희망도 무너졌다”고 강조했다.

IOC로부터 평창올림픽 초청장을 받은 러시아 선수 중 출전 거부 의사를 밝힌 것은 그라프가 처음이다.

IOC는 소치올림픽에서 국가 주도 대규모 도핑을 저질렀다는 혐의를 받는 러시아의 평창올림픽 출전을 금지했으나 개인 자격으로 출전할 수 있는 길을 열어뒀다.

러시아의 평창올림픽 보이콧도 예상됐으나 러시아 정부는 개인 자격으로 출전하는 러시아 선수들을 막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ROC도 여타 올림픽과 마찬가지로 선수들을 지원할 뜻을 드러냈다.

그라프의 결정에 알렉세이 크라프초프 러시아빙상경기연맹 회장은 “선수들의 어떤 결정이든 존중한다”고 전했다.

그라프는 평창올림픽 불참이 그의 은퇴를 의미하는 것은 아니라고 강조했다. 그는 “훈련을 계속하고 싶고, 시즌을 이어갈 것이다. 다른 대회가 있다면 참가할 것”이라고 전했다. (뉴시스)


스포츠팀  [star@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핫이슈

대전당진고속도로 교각서 근로자 4명 추락해 목숨 잃어
고속도로 교각에서 작업을 하던 노동자들이 추락해 목숨을 잃는 참...
"집단 패혈증 발병 피부과 프로포폴 전국 평균 14배"
이달 초 집단 패혈증이 발생한 서울 강남구 소재 M피부과가 지난...
‘방화대교 붕괴 사고’ 공사 관계자 전원 유죄 확정
지난 2013년 3명의 사상자를 낸 서울 방화대교 남단 접속도로...
울산 한화케미칼 공장서 염소 누출 사고 발생
울산의 한 화학공장에서 염소가스가 새는 사고가 발생해 부상자가 ...
최순실, ‘정유라 이대 학사비리’ 징역 3년 확정
박근혜 정부 국정농단 사건 ‘비선실세’ 최순실 씨가 딸 정유라 ...
인권위, 한국국토정보공사 성추행 사건 가해자 검찰 고발
국가인권위원회가 2015년, 2017년에 성추행 사건이 발생한 ...
한국기원, ‘성폭행 의혹’ 김성룡 9단에 ‘활동 임시정지’ 처분
바둑계에도 ‘미투운동’이 번졌다. 한국기원은 동료 프로기사 ‘성...
신해철 집도의, 과실치사·비밀누설 혐의 징역 1년 확정
가수 고 신해철 씨의 수술을 집도했다가 의료과실로 사망케 한 혐...
진에어 항공 면허 취소 기로…정부, 비공개 회의서 검토
정부가 진에어 항공 면허 취소를 비공개 검토 중인 사실이 언론 ...
교황청 3인자 조지 펠 추기경, 성범죄로 정식재판 회부
성 학대 연루 혐의를 받고 있는 교황청 3인자 조지 펠 추기경이...
"검은 돈 단 한 푼도 받지 않았다" 은수미, 성남시장 선거사무소 개소
더불어민주당이 경기도 성남시장 후보로 확정한 은수미 전 의원이 ...
김경수 경남지사 예비후보, '드루킹 사건' 참고인 신분 경찰 출석
경남도지사 선거 예비후보로 출마하며 의원직에서 사퇴한 김경수 전...
법원, 신도 성폭행 혐의 받는 이재록 목사 구속영장 발부
경찰이 신도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 이재록(75) 만민중앙성결교...
경찰청 “감찰 중 목숨 끊은 충주 여경, 무고·자백강요 당했다”
지난해 10월 무기명 투서로 인해 감찰조사를 받다 스스로 목숨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