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평양 순안에서 또 미사일 발사…文 대통령, NSC 소집
북한

北, 평양 순안에서 또 미사일 발사…文 대통령, NSC 소집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9-15 07:38:19 | 수정 : 2017-09-15 08:12:32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유엔 안보리 새 대북제재 결의 사흘 만에
자료사진 김정은 조선노동당 위원장 겸 조선인민군 최고사령관이 지난달 29일 조선인민군 전략군 중장거리전략탄도로케트 '화성-12형' 발사훈련을 현지 지도했다고 이튿날인 30일 조선중앙TV가 보도했다. (조선중앙TV 갈무리=뉴시스)
북한이 15일 오전 6시 57분께 평양 순안비행장에서 정체가 불명확한 미사일을 발사했다. 우리 군은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한 동시에 동해상으로 현무-2 탄도미사일 실사격 훈련을 시작했고, 문재인 대통령은 국가안전보장회의(NSC)를 소집했다.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오늘(15일) 오전 평양시 순안 일대에서 일본 상공을 지나 북태평양 해상으로 종류가 확인되지 않은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합참에 따르면, 미사일의 최고 고도는 770여km이며 비행거리가 약 3700km다. 미사일 제원을 비롯한 세부적인 내용은 한미 정보당국이 분석 중이다.

합참은 "북한의 미사일 발사와 동시에 동해안에서 현무-2 미사일을 동쪽으로 250km 가량 떨어진 곳을 향해 발사했다. 이는 북의 도발 원점인 순안비행장까지의 거리를 고려한 실사격 훈련"이라고 설명했다. 현무-2는 사거리 300km의 신형 탄도미사일로 정확도가 상당히 높고 축구장 수십 개 면적을 초토로 만들 만큼 강력한 위력을 지닌다. 군은 미사일 발사와 동시에 미사일을 발사해 북한 도발에 즉각 대응할 수 있음을 행동으로 보였다는 평가를 받는다.

일본 NHK 방송은 북한 미사일이 이날 오전 7시 4분께 일본 영공으로 들어와 오전 7시 6분께 빠져나갔고, 오전 7시 16분께 홋카이도 동쪽 2000km 지점 태평양에 낙하했다고 보도했다. 발사 장소와 낙하지점을 고려할 때 이번 미사일 역시 지난달 29일 쏜 중장거리탄도미사일(IRBM) 화성-12형일 가능성이 높다는 관측이 나온다. 다만 17일 전 미사일에 비해 이번 미사일은 1000km 정도 더 비행했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은 "용인하지 않겠다"며 북한에 엄중하게 항의했다.

북한이 17일 만에 또다시 동일한 미사일을 쏜 것은 11일(현지시각)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채택한 새로운 대북제재 결의 2375호에 반발하는 무력시위 성격이라는 관측이 있다. 2375호는 대북 원유 공급 제한을 포함해 북한이 핵·미사일 능력을 키우지 못하게 돈줄을 죄는 데 초점을 맞췄다. 지금까지 채택한 제재 결의 중 가장 강력하다.

이를 두고 북한 외무성은 13일 "미국의 주도 밑에 또다시 감행된 불법 무도한 제재 결의 채택 놀음은 우리로 하여금 우리가 선택한 길이 천만번 정당하다는 것을 확인하고 끝을 볼 때까지 이 길을 변함없이 더 빨리 가야 하겠다는 의지를 더욱 굳게 가다듬게 하는 계기로 되었다"고 밝힌 바 있다.

그런 만큼 북한이 앞으로도 유엔 제재 결의에 구애받지 않을 것임을 천명하는 동시에 앞으로 있을 유엔 총회를 염두에 두고 더이상 국제사회에 밀리지 않고 상황을 주도하겠다는 의지를 천명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한편 일각에서는 이날 북한이 쏜 미사일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인 화성-14형일 가능성도 있다고 주장한다. 화성-12형은 중거리 탄도미사일로 미국 괌 정도를 타격할 수 있는 정도인데 반해 화성-14형은 미국 서부까지 도달할 수 있다. 북한이 ICBM 완성에 필요한 대기권 재진입 기술을 시험하기 위해 발사했을 가능성이 있다.


조샛별 기자  [star@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핫이슈

최신 취약점 틈탄 갠드크랩 랜섬웨어 주의 필요
최근 최신 취약점을 이용한 '갠드크랩' 랜섬웨어가 국내에 확산하...
"일본항공, 기내식에 더이상 '전범기' 문양 안 쓴다"
일본항공(JAL)이 기내식 도시락에 전범기 문양을 사용하지 않겠...
"아빠 친구가 아르바이트 소개해준다고…" 강진서 고등학생 실종
일자리를 소개해주겠다는 아버지의 친구를 만나러 나간 한 고등학생...
"민주주의가 아니라 혐오를 배운 선거" 시민단체, 김문수 전 후보 인권위 진정
6·13 지방선거에서 혐오표현을 하는 후보를 감시하기 위해 인...
김성태, "자유한국당 중앙당 해체…구태청산 TF 가동"
6·13 지방선거에서 참패한 자유한국당이 중앙당을 해체하고 간...
탁현민, ‘불법 선거운동 혐의’ 벌금 70만 원 선고…“결과 받아들여야”
지난해 제19대 대통령선거 과정에서 불법 선거운동을 벌인 혐의로...
‘청와대 특활비 상납’ 전 국정원장들 징역형…법원 “뇌물은 아냐”
박근혜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의 특수활동비를 청와대에 상납한 혐의...
한수원, 월성 1호기 조기 폐쇄…천지·대진 신규 원전 건설 백지화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이 운영허가 기간이 남은 월성 원전 1호기...
새누리당 초선의원, "보수정치 실패 책임 중진 은퇴해야"
자유한국당 초선 의원 중 일부가 선거 참패 결과의 책임을 물으며...
이재명 인터뷰 태도 논란 확산…당선 확정 후 신경질적 반응 보여
6·13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경기도민의 선택을 받은 이재명 더...
올해 첫 비브리오패혈증 환자 발생…보건당국 역학조사 중
인천에서 올해 첫 비브리오패혈증 환자가 발생해 보건당국이 각별한...
궐련형 전자담배, 일반담배보다 타르 많아…니코틴은 유사
국내에 판매 중인 궐련형 전자담배 일부 제품의 타르 함유량이 일...
이명희 구속영장 기각…법원 “범죄 혐의 다툼의 여지 있어”
운전기사, 공사 근로자 등에게 상습적으로 폭언·폭행을 한 혐의...
김기덕 감독, MBC 'PD수첩' 제작진 명예훼손 혐의 등으로 고소
다수의 영화를 만들고 여러 국제 영화제에서 수상해 세계적으로 유...
‘용산 건물 붕괴’ 합동감식 “폭발·화재 때문 아냐”
지난 3일 무너진 서울 용산구 상가건물 붕괴현장 합동감식 결과,...
"유명 해외 배송업체 사칭한 이메일 악성코드 주의하세요"
해외에서 물건을 직접 구입하는 국내 소비자가 늘면서 이들을 상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