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MO, "약한 라니냐 가능성" 전망…한반도 춥고 건조한 겨울 올 수도y
사회

WMO, "약한 라니냐 가능성" 전망…한반도 춥고 건조한 겨울 올 수도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10-11 07:34:15 | 수정 : 2017-10-11 14:08:29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2010년 겨울엔 라니냐 영향 평년보다 섭씨 0.6도 낮아
최근 엘니뇨·라니냐 감시구역(Nino3.4, 5°S~5°N, 170°W~120°W)의 해수면 온도는 평년보다 섭씨0.4도 낮아졌다. (미국국립해양기상청 제공)
열대 태평양 바닷물 표면의 온도가 최근 평년보다 낮아지기 시작해 올겨울 약한 라니냐가 발달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평년은 1981년부터 2010년까지를 말한다.

라니냐는 동태평양 적도 지역에 있는 감시구역의 바닷물 표면 온도가 평년보다 섭씨 0.5도 이상 낮은 현상이 5개월 이상 일어날 때 생기는 현상이다. 이 지역 바닷물 표면 온도가 낮아지면 상대적으로 북서태평양에 저기압성 흐름이 생긴다. 따뜻한 바닷물이 흘러들어오면서 뜨거워진 공기가 위로 솟구쳐 오르는 것이다. 그러면 중국과 몽골 쪽에 있는 강한 대륙성 고기압이 태평양으로 향하는 일련의 변화가 만들어진다.

동태평양 바닷물 표면 온도를 감시하다 약 3개월에 한 번씩 발표하는 세계기상기구(WMO)가 5일 엘니뇨·라니냐 현황과 전망을 발표했다. 엘니뇨는 감시구역의 바닷물 표면 온도가 평년보다 섭씨 0.5도 이상 높은 경우를 말한다. WMO에 따르면, 평년과 비슷한 상태를 보이던 감시구역의 해수면 온도가 지난달 3일부터 같은 달 30일 사이 평년보다 섭씨 0.4도 낮아지기 시작했다.

전문가들은 올겨울 50~55%의 확률로 약한 라니냐가 발달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올해 남은 3개월 동안 약한 라니냐가 발달하면 내년 초반에나 중립 상태로 돌아갈 것으로 보인다. 이 과정에서 엘니뇨로 발달할 가능성은 매우 낮다는 게 전문가들의 진단이다.

WMO 발표에 기상청이 10일 내놓은 추가 설명에 따르면, 라니냐가 발달한 해의 겨울 전반은 기온이 평년보다 낮고 강수량이 적을 수 있다. 북서태평양 부근에 만들어진 저기압성 흐름으로 중국에서 불어오는 북풍 계열 바람이 한반도를 지나기 때문이다. 올겨울이 평년보다 더 춥고 더 건조할 가능성이 크다.

최근 라니냐 해인 2010년 겨울 전반(11월~12월) 우리나라 평균 기온은 섭씨 3.9도로 평년(섭씨 4.5도)보다 섭씨 0.6도 낮았다. 강수량은 41.9mm로 평년의 60%에 불과해 건조했다. 2016년 겨울에도 약한 라니냐가 발생했는데 강도가 약해서인지 열대 지역만 영향을 받았다. 당시 우리나라 겨울철 전반의 평균 기온은 섭씨 5.4도로 평년보다 섭씨 0.9도 높았고 강수량은 97.7mm로 평년과 비교해 138%를 기록했다.

한편 기상청은 "우리나라 겨울철 기후는 열대 해수면 온도로 인한 간접적인 영향뿐만 아니라 북극해빙, 유라시아 대륙 눈 덮임, 북극진동 등으로 형성하는 중위도 기압계의 영향을 함께 받기 때문에 전지구 기후감시요소를 지속적으로 감시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핫이슈

대구 아파트 건설 현장 조경용 석재에서 붉은불개미 발견
대구의 아파트 건설 현장에서 붉은불개미가 발견돼 정부당국이 대응...
“라오스 댐 사고 시공사 SK건설, 책임 있는 조치 취해야”
지난 7월 23일 라오스에서 발생한 댐 사고와 관련해 방한한 태...
“호남지역 택배 서비스, 운송물 파손·훼손 피해 많아”
호남지역에서 택배를 이용하는 소비자들은 운송물이 파손되거나 훼손...
법원, "전두환 회고록 허위사실 삭제하지 않으면 출판 금지"
전두환(87) 전 대통령이 회고록에 쓴 5.18 민주화운동 기록...
"상도유치원 붕괴 이틀 전 균열 생기고 바닥 벌어져"
6일 오후 위태롭게 무너진 서울상도유치원이 이틀 전 안전점검 과...
홍철호, "메르스 환자 쿠웨이트서 병원 방문한 적 없다고 말해"
12일 국회 교통위원회 소속 홍철호 자유한국당 의원이 메르스 환...
삼성전자 기흥사업장 이산화탄소 누출 사고 부상자, 치료 받던 중 사망
이달 초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삼성전자 반도체 사업장에서 발생한...
10분의 1 가격에 명품 팔던 그 가게 알고보니…경기 특사경, 짝퉁 판매업자 무더기 적발
3억 2000만 원 상당의 짝퉁 명품을 유통시킨 판매업자들이 대...
"균열 생기고 기웁니다" 상도유치원은 동작구에 미리 알렸다
다세대주택 신축 공사장 흙막이 침하로 6일 오후 서울 동작구 상...
"반성 기미 없다" 檢, '상습 성추행 혐의' 이윤택 징역 7년 구형
유사강간치상 등의 혐의로 이윤택(66) 전 연희당거리패 예술감독...
檢, '액상 대마 흡연 협의' 허희수 부사장 징역 4년 구형
허희수(40) 전 SPC 사장의 마약 혐의를 수사한 검찰이 법원...
부산서 달리던 포르쉐 승용차서 화재 발생
독일 유명 고급 자동차 제조업체 포르쉐 차량이 불에 타는 사고가...
주민센터 화장실서 불법촬영 장치 발견…누구 짓인가 보니 공무원
서울 광진경찰서가 경기도 여주시 한 주민센터 공무원 A(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