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만나 사과 "고통·자책감·억울함 공감"
정치

文 대통령,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만나 사과 "고통·자책감·억울함 공감"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8-08 16:22:38 | 수정 : 2017-08-08 16:53:51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피해자와 가족들께 깊은 위로…정부도 지원 충실히 하겠다"
문재인 대통령이 8일 오후 청와대 인왕실에서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조순미 씨와 대화했다.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8일 오후 청와대 인왕실에서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을 만나 "대통령으로서 정부를 대표해 가슴 깊이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공식 사과했다. 가습기 살균제 참사가 세상에 알려진 2011년 이후 대통령이 피해자들을 직접 만나 사과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임성준(14) 군을 포함해 피해자 가족 등 15명이 참석한 이날 면담에서 문 대통령은 "결과적으로 정부가 가습기 살균제 피해를 예방하지 못했고 피해가 발생한 후에도 적극적으로 대처하지 못했다"고 시인하며, "아이와 가족의 건강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믿고 가습기 살균제를 사용했는데 거꾸로 건강을 해치고 목숨을 앗아갔다는 것을 알게 됐을 때 부모님들이 느꼈을 고통·자책감·억울함이 얼마나 컸을지 충분히 공감할 수 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어떤 위로도, 도움도 받지 못한 채 막막하고 힘든 시간을 보내야만 했던 부모님들, 건강을 잃고 힘겨운 삶을 살고 계신 피해자 분들, 함께 고통을 겪고 계신 가족 분들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하며 "책임져야 할 기업이 있는 사고지만 정부도 무거운 책임감을 갖고 할 수 있는 지원을 충실히 해나가겠다"고 약속했다.

특히 문 대통령은 특별구제 계정에 일정 부분 정부 예산을 출연해 피해구제 재원을 확대하고, 법률 개정이나 제정이 필요한 사안은 국회에 협력을 요청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피해자와 피해자 가족들의 의견을 직접 듣고 대책 마련에 반영하겠다고 강조하며 재발방지 대책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우리 국민이 더 이상 안전 때문에 억울하게 눈물을 흘리지 않도록 하겠다는 약속을 반드시 지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날 면담에는 김은경 환경부 장관,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 김수현 사회수석이 참석했고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와 홍영표 국회 환경노동위원장도 자리를 같이했다.

문 대통령은 대선 후보시절인 4월 13일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열린 '안전한 나라를 위한 대국민 약속' 행사에 참석해 "생명안전의 책임은 개인이 아니라 정부와 기업에 있다. 위험은 평등하지 않다. 사회적 약자가 더 보호받아야 한다. 시민과 노동자의 권리 보장이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길이다. 그게 바로 사람이 먼저인 나라 아니겠나"며, 세월호 참사와 가습기 살균제 피해 진상규명을 새 정부에서 반드시 풀고 책임 소재와 은폐 시도를 밝혀 엄정한 조치를 취하겠다고 말했다.


조샛별 기자  [star@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커스 기사

핫이슈

국내 지카바이러스 확진자 79% 동남아 여행 중 감염
최근 2년간 국내 지카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 10명 중 8명은 ...
연극계 거장 오태석 연출, 잇단 성폭력 가해 폭로에도 묵묵부답
이윤택(66) 전 연희단거리패 예술감독이 배우를 성추행·성폭행...
‘어금니 아빠’ 이영학, 1심 사형 선고…法, “피해자 고통 짐작 어려워”
딸의 친구를 성추행하고 살해해 시신을 유기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
트럭 적재물에 전선 걸려 전봇대 2개 쓰러져…92가구 정전
부산에서 고철을 가득 실은 트럭에 전선이 걸려 전봇대 2개가 쓰...
설 연휴 인구 이동 3344만 명…예측보다 2.1% 증가
이번 설 연휴기간 국내 이동 인구는 총 3344만 명, 고속도로...
경찰, 20대 제주 관광객 살인 용의자 변사체 발견
제주의 한 게스트하우스에 묵던 20대 여성 피살 사건을 수사하는...
경찰, 20대 여성 살인사건 유력 용의자 현상수배
경찰이 제주의 한 게스트하우스에서 발생한 20대 여성 살인사건의...
'국정농단' 최순실, 1심 징역 20년 벌금 180억…법원, "엄중 처벌 불가피"
'박근혜·최순실 국정농단' 사건을 심리한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 책임 처음 인정 "사건 본질 호도하지 않겠다"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 부속 목동병원(이하 이대목동병원)이 지난...
金·盧 전 대통령 뒷조사 가담했나…檢, 이현동 전 국세청장 구속영장 청구
이명박 정부 국가정보원이 거액을 들여 김대중·노무현 전 대통령...
대법원, '공천 헌금' 박준영 의원 징역 2년 6개월 확정…의원직 상실
박준영(72·전남 영암·무안·신안) 민주평화당 의원이 공직...
군인권센터, "경찰 소대장이 의경 기동버스서 음란동영상 재생" 폭로
지난해 경북 성주 소성리 사드 배치 집회 때 의무경찰을 지휘하는...
설 대목 노렸나…유통기한 지난 제품 팔거나 위생 불량한 식품업체 무더기 적발
설 명절을 앞두고 유통기간이 경과한 제품을 보관·사용하거나 위...
삼성전자 이재용, 2심서 징역 2년 6월·집행유예 4년으로 감형
박근혜(66) 전 대통령과 ‘비선실세’ 최순실(62) 씨에게 뇌...